‘경계에 꽃이 핀다’···‘2024 문화다양성 주간’ 개최 Cultural Diversity Week to mark its 10th anniversary in Seoul

0
34
▲ ‘2024 문화다양성 주간’이 21일부터 27일까지 서울 광화문광장과 온라인 등에서 개최된다. 사진은 지난해 5월 25일 서울숲 언더스탠드에비뉴에서 열린 '2023 문화다양성 주간' 부대행사인 '컬러링 챌린지'에 참여하고 있는 시민들 모습. This year's Cultural Diversity Week will run from May 21-27 at Gwanghwamun Square in Seoul. Seen are visitors at last year's event on May 25 taking part in the side event "Coloring Challenge" at Under Stand Avenue of Seoul Forest.
▲ ‘2024 문화다양성 주간’이 21일부터 27일까지 서울 광화문광장과 온라인 등에서 개최된다. 사진은 지난해 5월 25일 서울숲 언더스탠드에비뉴에서 열린 ‘2023 문화다양성 주간’ 부대행사인 ‘컬러링 챌린지’에 참여하고 있는 시민들 모습. This year’s Cultural Diversity Week will run from May 21-27 at Gwanghwamun Square in Seoul. Seen are visitors at last year’s event on May 25 taking part in the side event “Coloring Challenge” at Under Stand Avenue of Seoul Forest.

문화체육관광부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함께 21일부터 27일까지 서울 광화문광장과 온라인 등에서 ‘2024 문화다양성 주간’ 행사를 운영한다.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will host this year’s Cultural Diversity Week from May 21-27 jointly with Arts Council Korea at Gwanghwamun Square in Seoul and online.

‘문화다양성 주간’은 국제연합(UN)이 지정한 ‘세계 문화다양성의 날’(5월 21일)을 기념해 매년 열리는 행사다. The annual event commemorates World Day for Cultural Diversity for Dialogue and Development on May 21 as designated by the United Nations.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한 이번 ‘문화다양성 주간’엔 ‘환대-경계에 꽃이 핀다’를 주제로 콘서트, 정책토론회, 온라인 큐레이션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시민을 찾아간다.

Marking its 10th anniversary, the week this year will feature programs including concerts, policy forums and online curated exhibitions under the theme “Hospitality: Flowers Bloom on Borders.”

21일 오후 5시 서울 광화문광장 놀이마당에서 열리는 개막식에선 축하공연과 함께 이주민과 청년 등 행사 참가자들이 ‘문화다양성 주간’ 10주년을 공식 선언할 예정이다.

At the opening ceremony on May 21 at 5 p.m. held at the square’s recreational venue Nori Madang, participants including immigrants and youth will officially declare the 10th anniversary of Cultural Diversity Week.

앞서, 같은날 오후 2시부터 서울 광화문광장 육조마당에서 다양한 개막 행사를 펼친다. 각국의 놀이, 의상, 차, 전통악기, 공예 등 문화를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캐나다 한국인 이민자의 삶을 다룬 영화 ‘라이스 보이 슬립스’도 상영한다.

Earlier at 2 p.m., the square’s Yukjo Madang will host opening festivities featuring the cultures of featured countries through games, costumes, tea ceremonies, traditional instruments and crafts. A screening of “Riceboy Sleeps,” a film on the lives of Korean immigrants in Canada, is also scheduled.

이밖에 올해 ‘문화다양성 주간’ 동안 정책 토론회(서울대)와 청년토론회(대한민국역사박물관)를 비롯해 문화다양성을 다룬 책, 영화, 음악 등 총 88편의 작품을 소개하는 온라인 큐레이션전 등을 즐길 수 있다.

Other events include a policy debate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and one with youth at the National Museum of Korean Contemporary History, plus an online curated exhibition of 88 works including books, movies and music dealing with cultural diversity.

개막행사는 사전 예약 (https://booking.naver.com/booking/5/bizes/896606/items/5863229?preview=0)을 하면 누구나 무료로 관람 가능하다. ‘2024 문화다양성 주간’의 자세한 내용은 공식 누리집 (www.diversityweek.kr) 이나 누리 소통망(페이스북 facebook.com/korea.diversity, 인스타그램 @korea_diversity)에서 확인할 수 있다.

The opening ceremony is free for the public, with advance reservations available online through https://booking.naver.com/booking/5/bizes/896606/items/5863229?preview=0. For more information, visit the event’s official website (www.diversityweek.kr) or follow its official Facebook (facebook.com/korea.diversity) and Instagram (@korea_diversity) accounts.

▲ ‘2024 문화다양성 주간’ 포스터. This is the official poster for this year's Cultural Diversity Week.
▲ ‘2024 문화다양성 주간’ 포스터. This is the official poster for this year’s Cultural Diversity Week.

이다솜 기자 dlektha0319@korea.kr
사진 = 문화체육관광부
By Lee Dasom, dlektha0319@korea.kr
Photos =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