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산업 디지털 서비스 촉진’ ···정부, 로봇·의료·기후·ESG 등 소프트웨어 개발 지원 – New project to digitalize all sectors via software development

0
25
▲ 정부가 로봇·의료·기후·교통·물류 등 모든 산업의 소프트웨어 개발 지원을 위해 신규 사업을 추진한다. 사진은 지난해 10월 31일 서울 광진구 건국대학교에서 주소 정보를 활용한 자율주행 로봇의 배송 서비스 시연 모습. A new public project will support software development in all sectors ranging from robotics, medicine and climate to transportation and logistics. Shown is a self-driving delivery robot on Oct. 31 last year using address information to deliver its package in a demonstration at Konkuk University in Seoul's Gwangjin-gu District. (Yonhap News - 연합뉴스)
▲ 정부가 로봇·의료·기후·교통·물류 등 모든 산업의 소프트웨어 개발 지원을 위해 신규 사업을 추진한다. 사진은 지난해 10월 31일 서울 광진구 건국대학교에서 주소 정보를 활용한 자율주행 로봇의 배송 서비스 시연 모습. A new public project will support software development in all sectors ranging from robotics, medicine and climate to transportation and logistics. Shown is a self-driving delivery robot on Oct. 31 last year using address information to deliver its package in a demonstration at Konkuk University in Seoul’s Gwangjin-gu District. (Yonhap News – 연합뉴스)

로봇, 의료부터 교통, 물류에 이르기까지 모든 분야 산업의 디지털 서비스화 촉진을 위해 정부가 올해 신규 사업을 추진하고 총 76억원을 지원한다. A new public project this year worth USD 7.6 billion will stimulate the digital services in all sectors including robotics, medicine, transportation and logistics.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전(全) 산업의 디지털 서비스화 촉진을 위해 올해 신규로 추진하는 ‘XaaS 선도 프로젝트’ 지원과제를 최종 선정하고 사업에 착수했다고 19일 밝혔다. The Ministry of Science and ICT on June 19 said it finalized the development tasks for the “XaaS Frontier Project” (unofficial translation) and launched it.

‘XaaS’는 ‘X(산업)+as a service’를 결합한 말이다. 다양한 산업의 제품·기술·프로세스·가치사슬 등을 디지털 서비스 형태로(as a service) 제공하는 소프트웨어(SW) 융합형 서비스 비즈니스 모델을 뜻한다.

Combining “X” (industry) and “aaS” (as a service), “XaaS” refers to a business model of software convergence service that provides related products, technologies, processes and value chains in a variety of sectors in the form of digital services.

과기정통부는 이날 서울 서초구 양재aT센터에서 ‘XaaS 선도 프로젝트 착수보고 행사’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선정 컨소시엄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 과제별 주요 내용을 공유하고 성과 창출 방안을 논의했다.

See also  가뭄으로 인한 채소 값 고공 행진 Vegetable prices stay high due to drought

The ministry hosted an event that day marking the project’s launch at aT Center in Seoul’s Seocho-gu District, with about 100 representatives from the selected consortium and National IT Industry Promotion Agency attending. Speakers shared key content of each task and discussed how to produce results.

이 사업은 전 산업과 소프트웨어 융합을 위해 산업별로 최적화된 대표 디지털 서비스를 발굴, 확산하기 위해 제조·의류·물류 등 분야별 수요기업과 소프트웨어 공급기업 간 컨소시엄의 기획, 개발, 실증, 확산을 단계적으로 지원한다.

The project aims to find and spread key digital services optimized for each sector for the convergence of all industries and software. To this end, it offers assistance in stages in the planning, development, demonstration and expansion of consortia between demand companies and software service developers in each field like manufacturing, clothing and logistics.

이를 위해 올해 사업은 파급효과, 유용성, 성장성, 확산 가능성 등이 높은 기획과제 20개(20억원)와 올해 안에 서비스가 구현되는 로봇·의료, 기후·ESG(환경·사회·지배구조), 교통·물류, 시설·안전, 고객서비스 등 5개(56억원) 분야 개발과제를 포함 25개의 컨소시엄을 최종 선정, 총 76억원을 지원한다.

For this, the project this year includes 20 design tasks worth KRW 2 billion with high potential for ripple effects, utility, and potential for growth and expansion and five areas — robotics and medicine, climate and environment, environment, society and governance (ESG), transportation and logistics, facility and safety, and customer service — worth KRW 5.6 billion.

로봇 의료 분야 개발과제로 ‘스마트병원 서비스 로봇 운영 선도모델’이 선정됐다. 수요기관인 한림대학교 성심병원은 병원 내 약제·검체·물품 등 배송, 환자 안내, 청소 서비스 등에 서비스 로봇을 시범 활용한다.

The development task for the robotics and medical sectors seeks to create a service robot operation model at smart hospitals. Hallim University Medical Center, the requesting institution, will run a pilot robot service to deliver pharmaceuticals, specimens and supplies as well as conduct patient guidance and a cleaning service.

See also  한국형 도로·철도 기술, 라오스·몽골에 전수 - Transport Ministry to transfer road, rail tech to Laos, Mongolia

기후·ESG 분야에선 글로벌 공급망 위기 분석플랫폼 서비스를 개발과제로 선정했다. 이에 따라 각 산업에서 필요로 하는 기후리스크 분석 설계 가이드를 수요기업에 제공하고 생산 및 제조사 정보 등을 공유한다. 태풍 홍수 등 이상 기후 현상과 글로벌 환경 규제 등 기후리스크 전반을 분석, 관리하는 서비스를 활용해 ESG기후 대응 전략을 체계적으로 수립할 계획이다.

For climate and ESG, the goal is to set up an analysis platform service for the global supply chain crisis. Accordingly, design guides for climate risk analysis as required by each industry are sent to companies with demand, and information on production and manufacturers is shared. The systematic setup of an ESG climate response strategy will use services analyzing and managing overall climate risk such as unusual natural disasters like typhoons and floods and global environmental regulations.

교통·물류분야엔 지역 여객 터미널 중심 여객 물류 복합환승 플랫폼 개발과제를 뽑았다. 전국단위 교통 결제서비스 망을 갖춘 티머니(T-money)와 전국여객자동차터미널 사업자협회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이용객 감소, 시스템 낙후 등으로 존폐 위기에 처한 지역 여객 터미널에 신규 서비스 도입을 추진한다.

For transportation and logistics, the objective is to build a complex transfer platform for passenger logistics centered on regional passenger terminals. This project will use the networks of public transportation card giant T-Money, which has a nationwide fare payment system, and the Association of the National Passenger Car Terminal Businesses to offer new services to passenger terminals in provincial areas facing extinction due to lack of users and outdated systems.

시설·안전 분야에는 인공지능사물인터넷(AIoT) 기반 시설물 관리용 서비스 개발 과제를 채택했다. 한국수자원공사 등 수요기업에 노후 시설물의 효율적 모니터링·관리와 수명예측 분석, 선제적 보수 지원 서비스 등 시설 관리 과정을 디지털 서비스 기반으로 통합 제공할 계획이다.

See also  문체부, 올해 관광 예산 1.3조···2000만 방한 관광객 유치 - KRW 1.3T culture budget set to woo 20M foreign tourists

For facilities and safety, the task is to set up facility management services backed by artificial intelligence (AI) and the Internet of Things (IoT) for recipient companies including the Korea Water Resources Corp. The plan is to provide integrated facility management processes like efficient monitoring and management of old facilities, life expectancy prediction analysis and preemptive services for maintenance support.

고객서비스 분야에는 컨택센터(고객과 기업이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시설, 시스템)의 도입-활용-상담사 관리까지 통합한 클라우드 기반의 AI서비스형 컨택센터 구축 운영서비스 개발과제가 선정했다.

For customer service, the task is to build and run cloud-based, AI-as-a-service contact centers that integrate the introduction, application and agent management processes through which facilities and systems enable customers and companies to communicate.

윤소정 기자 arete@korea.kr
By Yoon Sojung, arete@korea.kr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