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신호정보 제공 본격화 – Eastern city to launch real-time traffic signal data provider

0
34
▲ 경찰청은 강릉시와 함께 10월부터 강릉시 전역에 '실시간 신호정보 수집·제공 시스템'을 구축해 실시간 신호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The Korean National Police Agency (KNPA) and the city government of Gangneung, Gangwon-do Province, on June 13 announced that they will create a system of collecting and providing real-time data on traffic signals throughout the city. (KNPA)
▲ 경찰청은 강릉시와 함께 10월부터 강릉시 전역에 ‘실시간 신호정보 수집·제공 시스템’을 구축해 실시간 신호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The Korean National Police Agency (KNPA) and the city government of Gangneung, Gangwon-do Province, on June 13 announced that they will create a system of collecting and providing real-time data on traffic signals throughout the city. (KNPA)

실시간 신호정보 제공 본격화 - Eastern city to launch real-time traffic signal data provider

실시간 신호정보 수집·제공 체계가 단계적으로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오는 10월부터 강릉시에서 자동차를 운행하는 운전자는 실시간 교통정보를 길안내기(내비게이션) 등으로 받아 볼 수 있게 된다.

Drivers in Gangneung, Gangwon-do Province, from October can receive real-time information on traffic signals throughout the city using navigation systems, part of the country’s gradual expansion of the collection and provision of such data.

경찰청은 13일 강릉시청에서 ‘실시간 신호정보 제공사업’ 본격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강릉시와 체결했다고 밝혔다. The Korean National Police Agency (KNPA) on June 13 said it signed a business deal with the Gangneung City Government on a project to provide real-time information on traffic signals.

이에 따라 경찰청은 강릉시와 함께 강릉시 전역에 ‘실시간 신호정보 수집·제공 시스템’을 구축한다. 시스템 구축이 마무리되는 오는 10월부터는 강릉시 어디에서나 운전자가 교통정보를 알수 있도록 실시간 신호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Both sides will thus set up a real-time system of collecting and providing traffic signal data throughout the city. Slated for completion in October, the apparatus will allow drivers to access real-time traffic information anywhere within Gangneung.

이 시스템은 현장 신호제어기에서 실시간 교통정보를 경찰청 도시교통정보센터로 전송하고, 수집한 데이터를 길안내기과 자동차 등 대외에 제공하는 체계다.

The system sends such data in real time from on-site signal controllers to the KNPA’s urban traffic information center to provide the collected information to external parties for uses like route guidance and vehicles.

See also  우주항공청 공식 출범···세계 5대 우주강국 도약 - New space agency aims for top 5 global ranking in sector

시스템이 적용되면 신호등 잔여시간을 어플리케이션(앱)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다. 운행 데이터를 활용한 협업주행도 가능해져 자율주행차와 실외 이동로봇 등의 주행 안정도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After the system is applied, a driver through an app can check when a traffic signal will change. The introduction of cooperative driving using driving data will also back stable self-driving by autonomous vehicles and outdoor mobile robots.

‘실시간 신호정보 수집·제공 시스템’은 대구를 비롯한 부산, 대전, 제주, 청주, 의왕, 원주 등의 지방자치단체 일부 구간에서 시범 운영되고 있다. 도시 전체에 이 시스템 도입을 추진하는 것은 강릉이 처음이다.

Trial runs of the system are being done in sections of provincial areas such as Daegu, Busan, Daejeon, Jeju Island, Cheongju, Chungcheongbok-do Province, Uiwang, Gyeonggi-do Province, and Wonju, Gangwon-do. Gangnueng is the first city to adopt the system throughout its jurisdiction.

경찰청 김학관 생활안전교통국장은 “디지털화된 신호정보는 자율주행차 등 미래 이동 수단을 운행하는데 필요한 핵심적인 요소” 라며 “앞으로도 일상에 안전한 미래 이동 수단이 정착될 수 있도록 지속해서 대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Digitized traffic signal data is a key element of future means of transportation such as self-driving cars,” said Kim Hak Kwan, director-general of the KNPA’s Community Safety and Traffic Bureau. “We will continue preparation to entrench safe future transportation in daily life.”

이지혜 기자 jihlee08@korea.kr
By Lee Jihae, jihlee08@korea.kr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