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월 대보름 맞아 전국 곳곳서 다양한 행사 열린다 – Events nationwide to mark first full moon of lunar new year

0
37
▲ 서울 종로구 창경궁에서는 22일부터 25일까지 '정월 대보름, 창경궁에서 바라본 보름달' 행사가 열린다. 사진은 22일 오후 창경궁 풍기대에서 보름달 조형물을 바라보고 있는 시민들의 모습. The event "Jeongwol Daeboreum, Seeing Full Moon from Changgyeonggung Palace" on Feb. 22 began at Changgyeonggung Palace in Seoul's Jongno-gu District, featuring a full moon sculpture around the monument Punggidae. (Yonhap News - 연합뉴스)
▲ 서울 종로구 창경궁에서는 22일부터 25일까지 ‘정월 대보름, 창경궁에서 바라본 보름달’ 행사가 열린다. 사진은 22일 오후 창경궁 풍기대에서 보름달 조형물을 바라보고 있는 시민들의 모습. The event “Jeongwol Daeboreum, Seeing Full Moon from Changgyeonggung Palace” on Feb. 22 began at Changgyeonggung Palace in Seoul’s Jongno-gu District, featuring a full moon sculpture around the monument Punggidae. (Yonhap News – 연합뉴스)

한국에서 그 해 첫 보름달이 뜨는 음력 1월 15일은 ‘정월 대보름’이다. Jeongwol Daeboreum, or the day of the first full moon of the lunar new year, falls on Jan. 15 of the lunar calendar.

예부터 정월 대보름이 되면 첫 보름달을 보면서 한 해의 풍년과 건강을 기원했다. 가족들과 모여 오곡밥과 나물, 약식, 귀밝이술 등을 먹고 줄다리기, 쥐불놀이, 강강술래 같은 놀이를 즐겼다.

From ancient times, Koreans on this day prayed for a good harvest and health under the first full moon of the lunar calendar’s first month. Families gathered to eat ogokbap (five-grain rice), namul (seasoned vegetables) and yaksik (sweet rice with dried fruit and nuts), drink gwibalgisul (ear-sharpening rice wine), and play traditional games such as juldarigi (tug-of-war), jwibulnori (creating light streaks by swinging cans with burning items) and ganggangsullae (circle dance).

올해도 24일 정월 대보름을 맞아 전국 곳곳에서 다양한 행사가 열린다. On Feb. 24, the country will hold events to mark the annual occasion.

서울 종로구 국립민속박물관은 정월 대보름 당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보름달을 닮은 배지와 자석 만들기 수업과 제기·팽이·투호 등 전통 놀이 체험 행사를 연다. 오후 1시에 ‘볏가릿대 세우기’ 행사를 열고 오후 3시에는 전통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The National Folk Museum of Korea in Seoul’s Jongno-gu District will offer a class on crafting badges and magnets that resemble a full moon. Visitors can also play traditional games like jegichagi (kicking a shuttlecock), paengi chigi (spinning a top) and tuho (pitch-pot) from 10 a.m. to 4:30 p.m. At 1 p.m. will be a byeotgaritdae, or a ceremony for erecting a pole filled with bags of grain, followed by traditional performing arts at 3 p.m.

See also  20년 뒤 한국에 사는 사람 100명 중 7명은 외국인 - Expats could account for 7% of population in 20 years

창경궁에서는 22일부터 ‘정월 대보름, 창경궁에서 바라본 보름달’ 행사가 열리고 있다. 나흘 동안 풍기대 주변에 보름달 모형이 설치되고, 정월 대보름 당일에는 오후 7시부터 8시 30분까지 대온실 일대에서 보름달, 목성, 겨울철 별자리를 관측하는 행사가 열린다.

Changgyeonggung Palace in Seoul’s Jongno-gu District on Feb. 22 opened “Jeongwol Daeboreum, Seeing Full Moon from Changgyeonggung Palace,” a four-day event featuring a full moon structure around the monument Punggidae within the royal palace. On the day of the first full moon of the lunar year from 7 p.m. to 8:30 p.m., visitors can see the full moon, Jupiter and winter constellations at a large greenhouse.

▲ 볏가릿대 세우기는 볏짚단의 밑부분을 묶은 다음 그 안에 벼·보리·조·기장·수수·콩·팥 등 갖가지 곡식을 싼 장대를 마당에 세우고 그해의 풍년을 기원하는 풍속이다. Byeotgaritdae, a traditional ceremony to erect a pole filled with bags of grain, ties the bottom of a bundle of rice straw, wraps grains such as rice, barley, foxtail millet, proso millet, sorghum, beans and red beans in it, and raises the pole in a yard to pray for a good harvest. (National Folk Museum of Korea - 국립민속박물관)
▲ 볏가릿대 세우기는 볏짚단의 밑부분을 묶은 다음 그 안에 벼·보리·조·기장·수수·콩·팥 등 갖가지 곡식을 싼 장대를 마당에 세우고 그해의 풍년을 기원하는 풍속이다. Byeotgaritdae, a traditional ceremony to erect a pole filled with bags of grain, ties the bottom of a bundle of rice straw, wraps grains such as rice, barley, foxtail millet, proso millet, sorghum, beans and red beans in it, and raises the pole in a yard to pray for a good harvest. (National Folk Museum of Korea – 국립민속박물관)

강원도 삼척시는 ‘국보 죽서루, 보름달 빛 아래 하나 된 우리’라는 주제로 23일부터 25일까지 삼척 엑스포 광장과 삼척해수욕장 일원에서 ‘2024 삼척정월대보름제’를 개최한다. 24일 오후 7시부터 삼척해수욕장 백사장에서 처음으로 야간 횃불 기줄다리기 행사가 펼쳐지고 이어 오후 8시부터 달집태우기 행사가 진행된다.

Samcheok, Gangwon-do Province, from Feb. 23-25 will host this year’s Samcheok Full Moon Festival at Samcheok Expo Square and Samcheok Beach under the theme “United Under the Full Moon’s Light at National Treasure Jukseoru Pavilion.” On Feb. 24 from 7 p.m., a nighttime torchlight tug-of-war event will be held for the first time on the beach’s white sands, followed an hour later by daljip taeugi (burning a moon house).

See also  요즘 한국 사람들의 직업관 - Koreans' perspectives on different jobs these days.

이 밖에도 24일 경북 청도군 청도천 둔치에서는 높이 15m, 폭 10m의 전국 최대 규모 달집태우기 행사가, 제주시 제주별빛누리공원에서는 오후 6시 30분부터 천체망원경을 통해 보름달을 관측할 수 있는 행사가 열리는 등 각지에서 정월 대보름을 즐길 수 있다.

The burning of the nation’s largest daljip (moon house), with a height of 15 m and width of 10 m, is also slated that day by Cheongdocheon Stream in Cheongdo-gun County, Gyeongsangbuk-do Province. On Jeju Island at 6:30 p.m., Jeju Starlight World Park & Planetarium will host a full moon viewing using an astronomical telescope.

야외에서 이뤄지는 행사는 기상 상황에 따라 변경될 수 있으니 방문하기 전에 개최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좋다. Those interested in attending these events should check ahead if those outdoors are rescheduled or canceled due to weather conditions.

아흐메트쟈노바 아이슬루 기자 aisylu@korea.kr
By Aisylu Akhmetzianova, aisylu@korea.kr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