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상반기 ‘K푸드’ 수출 62.1억 달러···라면이 선도 – Instant noodles lead K-Food Plus H1 exports of USD 6.21B

0
21
▲ 농림축산식품부는 2024년 상반기 K푸드 플러스의 총 수출액이 지난해보다 5.2% 증가한 62억 1000만 달러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편의점 CU 홍대 상상점 내 '라면 도서관'에서 진열된 라면을 고르고 있는 외국인 관광객의 모습.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on July 3 said exports of K-Food Plus items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reached USD 6.21 billion, up 5.2% from the same period last year. Shown are foreign tourists selecting ramyeon (instant noodles) at Ramyun Library, a store at the Hongdae Sangsang branch of the convenience store chain CU in Seoul's Mapo-gu District. (Korea.net DB - 코리아넷DB)
▲ 농림축산식품부는 2024년 상반기 K푸드 플러스의 총 수출액이 지난해보다 5.2% 증가한 62억 1000만 달러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편의점 CU 홍대 상상점 내 ‘라면 도서관’에서 진열된 라면을 고르고 있는 외국인 관광객의 모습.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on July 3 said exports of K-Food Plus items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reached USD 6.21 billion, up 5.2% from the same period last year. Shown are foreign tourists selecting ramyeon (instant noodles) at Ramyun Library, a store at the Hongdae Sangsang branch of the convenience store chain CU in Seoul’s Mapo-gu District. (Korea.net DB – 코리아넷DB)

올해 상반기 K농식품(푸드) 수출 호조에 힘입어 K푸드 플러스(농식품 및 전후방 산업 포함) 수출액이 처음으로 60억 달러를 넘어섰다. K-Food Plus, a term referring to agricultural products and items from upstream and downstream industries, broke the USD 6 billion mark in exports for the first time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thanks to high demand for such items.

농림축산식품부(농식품부)는 올 상반기 K푸드 플러스의 총 수출액이 지난해보다 5.2% 증가한 62억 1000만 달러를 달성했다고 3일 밝혔다. K푸드는 47억 7000만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6.7%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전‧후방산업 수출액은 14억 4000만 달러였다. 전년 동기 대비 0.6% 늘어난 수치다.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on July 3 said K-Food Plus exports from January through last month rose 5.2% year on year to USD 6.21 billion. K-Food (agricultural products) exports hit USD 4.77 billion, up 6.7%, and those of upstream and downstream industries USD 1.44 billion, up 0.6%.

‘K푸드 플러스’란 농식품(K푸드)에 지능형농장(스마트팜), 농기자재, 반려동물음식(펫푸드), 동물용의약품 등 전∙후방산업을 포함한 개념이다. K-Food Plus includes agricultural products (K-Food) and items from upstream and downstream industries like smart farms, agricultural equipment, pet food and veterinary medicine.

See also  영화 '파묘' 해외 133 개국 관객과 만난다 - Occult blockbuster 'Exhuma' set for release in 133 countries

농식품부는 “미국은 노동시장 안정 및 인플레이션 완화 추세로 소비 지출이 견실하게 유지되며 높은 수출 증가세를 보였다. 중국은 소비 심리가 천천히 회복되면서 지난 5월부터 증가세로 전환됐다. 기타 권역별로는 유럽, 중남미, 중동, 오세아니아 등 전반적으로 상승세를 나타내 전년 대비 10% 이상의 성장률을 보였다”고 밝혔다.

“Consumer spending in the U.S. has remained solid due to stability of the labor market and easing of inflation, leading to high export growth,” the ministry said. “Consumer sentiment in China has slowly recovered, returning to growth from May.” By region, it added, Europe, Central and South America, the Middle East and Oceania all showed overall growth of over 10% from the same period last year.

가장 많이 수출된 품목은 라면이다. 올해 상반기 수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32.3% 증가한 5억9000만 달러였다. The leading export was ramyeon (instant noodles), whose overseas shipments in the first half rose 32.3% to USD 590 million.

라면 최대 시장인 미국과 중국이 온라인 채널 진출 및 대형마트 입점 확대로 6월말 누적 수출액이 각각 1억 달러를 돌파했다. 유럽 수출 역시 꾸준히 증가해 상반기 기준 최초로 1억 달러 이상의 수출액을 달성했다.

First-half exports to China and the U.S., the two largest markets for the noodles, surpassed USD 100 million late last month in each country thanks to expansion into online sales channels and advances to hypermarkets. Those to Europe steadily rose to also break the USD 100 million mark for the first time in the period.

전년대비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인 품목은 쌀가공식품이다. 냉동김밥, 볶음밥, 떡볶이, 쌀음료, 막걸리 등을 포함한 쌀가공식품은 상반기 수출액이 1억 3700만 달러로 전년 같은 기간에 견줘 41.4% 늘었다. 냉동김밥을 필두로한 가공밥은 건강식·간편식으로 인기를 얻으면서 코스트코 등 미국 대형 유통매장 입점이 확대돼 수출이 계속 증가하는 추세다.

See also  한국의 온돌 난방법 - Ondol, Traditional heating system in Korea

Processed rice products showed the highest export increase year on year. Overseas shipments of such foods including frozen gimbap (seaweed rice rolls), fried rice, tteokbokki (spicy rice cake), rice drinks and makgeolli (milky rice wine) in the first six months reached USD 137 million, a 41.4% jump. Such foods led by frozen gimbap are growingly popular as healthy and convenient food, with more branches of U.S. hypermarkets such as Costco carrying the items and their exports continuing to grow.

권재한 농림축산식품부 농업혁신정책실장은 “하반기에도 최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수출기업의 애로사항 해소를 비롯해 박람회 참가 지원, 해외 유력 바이어 발굴 등 신시장 개척과 부처 간 협력 확대 등으로 수출기업들의 활약을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Deputy Minister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Kwon Jae-han, who heads the ministry’s Agricultural Innovation Policy Office, said, “To maximize results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we will actively support export company activities by resolving their difficulties, support their participation in exhibitions, pioneer new markets such as identifying influential foreign buyers and expand inter-ministerial cooperation.”

오금화 기자 jane0614@korea.kr
By Wu Jinhua, jane0614@korea.kr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